2017/11/13 15:58

한서희 '페미니스트' '트랜스젠더' 하리수 논쟁 이슈/뉴스 우지

한서희' 트랜스젠더 비판 vs 하리수 안타깝다 




페미니스트라고 밝혔던 한서희 트랜스젠더는 여성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는 자신의 생각을 온라인


상에서 밝혀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와 놀란이 일파만파되고 있다.




한서희가 온라인상에 자신의 생각을 표현한 내용은


-.  "성은 바꿀수 없다" 만약 "성을 자유자재로 바꿀수 있다면 페미니즘은 발생하지 않았을 것"이다.


-.  페미니스트를 마케팅이라고 하는데, 한서희 자신은 성격이 하고 싶은 말을 다 하는 성격이며,

  페미니스트라는 이유로 유명 해지길 원하지 않고, 다만 자신이 페미니스트인 걸 알리고 싶다.


-.  페미니스트인 여성들이 한서희 자신으로 인해 당당하게 페미니스트인 것을 밝히는 분들이 많아

  졌으면 좋겠다



한편 하리수는 한서희의 글에 대해 "사람은 누구나 본인의 생각을 이야기 할 수 있는 자유가 있다, 하지만


본인이 공인 이라는 연예인 지망생이라면 본인의 발언이 미칠 말의 무게가 얼마나 큰가를 생각해 봐야 할


것 같다 !  그냥 이 사람의 인성도, 저지른 행동도 참으로 안타까울뿐"이라는 소신을 밝혔다.


또한 한서희의 소신 내용이 확산되자 네티즌들은 '페미니스트' 및 '트랜스젠더'등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.



[이데일리,전자신문기사참고]

가마우지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